지진 때문에 리모델링 보다는

지진 때문에 리모델링 보다는

문재인 정부에서 공공주택 100만호 건립정책은 공급위주의 주택정책을 실행하는 것으로 잘 결정한 정책으로 보여집니다.

다만 일부 오래된 주택을 리모델링 하여 청년들에게 임대해 준다는 정책은 좀 개선 할 필요가 있는 정책 같습니다.

오래된 주택은 옛날에 건축이 되어기초 건축 골조가 약한 경우가 많기 때문에 지진으로 5도만 넘어가도 무너질 수 있습니다

요즘 대한민국에 지진 강도가 높아지는 추세이니 리모델링 보다는 오래된 주택을
헐어 버리고 보온이 잘되는 새주택을 지어 청년들에게 임대 공급하는 것이 더 현실적인 정책 같습니다

ㅡ서독코치(오병화)ㅡ

Instead of remodeling because of the earthquake

The Moon Jae-in government& #39;s policy to build a million houses of public housing is seen as a well-established policy to implement supply-oriented housing policies.

However, the policy of remodeling some old houses and renting them to young people is a policy that needs some improvement.

Old houses are old buildings, and the foundation construction frame is often weak, so even if the earthquake goes beyond 5 degrees, it can collapse

The earthquake intensity is rising in Korea nowadays.
It is a more realistic policy to build a new house that has been torn down and warmed and rented to young people.

ㅡ West German coach (Oh Byung-hwa) 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