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국민위한길첫째말조심 새나라새정치이세상구해나가고있다

대한민국의 대통령 박 근 혜 정부님, 국정에 임하시는 지도자님들! 또한 이곳에 오시는 모든 분들! 나라사랑 자식사랑 이웃사랑 각자사랑 박근혜 대통령, 전국 시·도지사 간담회 통해 위기극복을 위한 국민적 역량 결집 당부! 지금 우리에게 밀려드는 안보와 경제의 이중 위기라는 거센 풍랑도 정부와 지자체가 서로 이해하고 힘을 합쳐서 각자의 역할을 잘해낸다면 반드시 이겨낼 수 있다고 나라와 국민을 위한 길을 함께 만들어가길 옳으신 말씀입니다. 개구리가 멀리뛰기 위하여 움츠리듯이 먼 안목을 위하여 이제부터라도 지도자님들의 긍정적인 생각 서로서로 입장 바꿔 배려함은 되돌아오는 법 부디 덕으로 가는 세상을 누군가는 해야 할 몫 희생정신 베풀면 고통은 반으로 줄고 기쁨은 두배가 되어 국운 가운 행운을 만들어 하나하나 풀지 않으면 안 되는 이시대의 흐름 순리이기에 모든 국민들도 다함께 동참 주어진 각자의 몫 최선을 다하시어 오직 희망사항 일상생활 일거수일투족은 하늘땅에게 진심으로 비는 마음이면 자라나는 우리의 아들딸들에게는 산교육 밑거름이 되고 미래에는 결실의 복을 한아름 안겨다 줄 수 있는 이름으로 남는 역사의 주인공들이 될 것을 믿어마지 않는 기원하는 마음담아 당면한 현제와 미래를 위하여 나눔이란 단어를 가지고 오늘도 또다시 글월을 올리겠습니다. 충 신 독 립 통 일 세 계 하늘에서 내리신 설법말씀 33년 전의 말씀입니다. 1983년 1월 15일 (양력 2월 27일) 05단어공 뭉친 장군(충신)세계, 하늘님도 한분이고 지하님도 한분이다. 세계나라 가도 하늘나라 땅하나 한덩어리 한 둥치다. 파가 다르고 국이 다르고 도가 틀려서 니죽 내죽(너옳고, 나옳고) 싸우고 있다. 미륵세계 육군사령관님 밀어주고 조화세계 공군사령관님 펴어놓고 하늘나라 헌병사령관님 한덩어리 뭉쳐서 하늘위의 임금님 부임금님 대통령 그리고 6천가지 계급 좌정하여 새나라 새정치로 이 세상을 구해나가고 있다. 하늘밑에 땅위에 사는 백성 모든 잘잘못은 하늘장부에 하나하나 다 올라간다. 백성들이여 죄를 짓지마라. 죄는 지어면 하늘에서 내려다보고 땅에서 쳐다보고 가려나가는데 하늘밑에 땅위에서는 숨을 자리가 없다. 독안에 거울같이 비추어 보고 쥐같이 잡아낸다. 사람이나 짐승이나 신이나 죄는 죄대로 다루고 있다. 죽는길 변소길 죄지은 길은 바꿀 수가 대신 갈사람 없다. 복을 지어서 얼마던지 나누어 가질 수 있지마는 죄는 지어서 본인이 혼자서 받고있다. 대신 받아줄 사람이 없다. 첫째는 말을 조심해라. 글 한자 잘못 쓴것은 얼마던지 고칠 수가 있지마는, 말 한마디 잘못 쓴것은 영원히 고칠 수가 없다. 말 잘못이 죄가 크다. 벌을 받으면 입이 비뚤어진다. 천만가지(삶의 모든 것) 잘못을 참선고백으로 빌라. 흑심 야심 욕심을 버리고 말없이 마음을 닦아 고쳐라. 착한 자는 도와 하늘땅 복을 바로 내려주고 있다. 하늘밑에 땅위에 걷는 백성들아 흑심야심 욕심을 버리고 너탓 내탓(여, 야) 하지말고 모든 것을 이해하고 마음하나 뭉치고 뭉쳐서 한 덩어리로 뭉쳐야 민생경제 풀리고 살기 좋은 세상 온다. 오늘은 이만 다음에 또 올리겠습니다. 미래의 희망을 위하여 항상 일상생활 속에서 좋은생각 고운말씀 각자 맡은바 최선을 다하시는 보람 있는 나날 되십시오. 바쁘신 가운데 항상 긴글 읽어주시고 관심을 가져주신 분들! 매번 똑 같은 말씀같지만 지나치지 않을 것이며 습득을 하시어 실천을 하시다 보면 현재와 미래에 피와 살이 되어 신토불이 보약이 될 것입니다. 대단히 감사합니다.